mp3 player, VGA 이번엔 이어폰 지름신이 오셨습니다


지난달 이맘때쯤 새로운 mp3 player인 COWON J3을, 그리고 지난 주, Radeon HD5750 VGA를 구매했었지요.

이제 이걸로 지름신은 물러갔겠거니 생각했지만, 아직 지름은 끝나지 않았나봅니다.




일단 사건의 발단은 위 사진과 같습니다.
무손실 음원인 FLAC...=_=

지난달 지른 J3 이녀석은 무손실 음원인 FLAC과 APE를 지원하지요.





밤새도록(!) FLAC으로 시디 리핑하고...
특히나 좋아하는 노래들은 더욱 신경써서(!) 넣어놨구요.

가장 좋아하는 노래 best3에 있는 미츠키 안미씨의 제로의 궤적 역시 그 노래중 하나입니다.





mp3 player 장수곡(!) 하시모토 미유키씨의 Love Song역시 FLAC으로 재인코딩.

좋아하는 노래들 대부분을 FLAC으로 인코딩하다보니, 이제 문득 이어폰에 관심이 가기 시작했습니다.
물론 제가 사용하는 이어폰도 나쁜편은 아니지만, 이보다 더 좋은 이어폰녀석으로 바꾸면 어떤소리가 날지 궁금해지기도 했구요.
(지금 사용중인 Sony MDR-EX500...이걸 근 3년정도 썼으니 슬슬 바꿔줄때도 됐죠~.)





그래서 눈에 들어온건 이녀석.
Sony MDR-EX600

...물론 처음에는 UE Triple fi 10시리즈로 갈랬는데, 적당히 가격타협을 한 결과 위 녀석이 유력한 후보선상에 올랐구요.
가격은 지금 사용하는 이어폰의 두배.

광주에 청음매장이 있으면 바로 가서 들어보고 구매할텐데, 인터넷에 올라온 후기 및 성향만 보고 덥석 물기에는 조금 애매합니다.
언제 서울갈때 용산이나 대학로쪽 청음매장가서 한번 들어보고 구매를 결정해야될듯 합니다~.
(...주변에 5만원 이상 이어폰 쓰는사람이 없다보니..ㅜ.ㅜ; )
신고
트랙백쓰기 Comment 6
prev 1 ... 931 932 933 934 935 936 937 938 939 ... 1756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