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유중인 카메라/포터블 음향기기 최종 엔트리(!?)

 

 

윗줄 : SONY a700 DSLR (with VG-C70AM)   /   TAMRON A005 SP AF 70-300mm F4-5.6 Di VC USD

아랫줄 : SONY MDR-EX1000   /   Cowon J3   /   SONY XBA-10   /   SIGMA 28-70mm F2.8 EX DG

 

 

* * *

 

 

6월 중순부터 7월 초까지, 보유중인 이어폰이며 카메라에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이미 이전 포스트에도 적어놓았듯, 보유중인 이어폰 세개와 후지 파인픽스 S200EXR 카메라를 매각하고,

소니 알파700과 부속장비를 새로이 영입하였습니다.

 

대략 카메라 영입도 마무리 되었겠다, 마지막까지 살아남은(!) 녀석들을 한데 모아보았습니다.

그러고보면, mp3 player와 렌즈들을 빼곤 다들 소니꺼네요=_=;;;

(mp3 player까지 소니꺼였으면 소빠(!?)인증 제대로 했을지두요=_=;; )

 

이어폰 쪽에서는, 팔고나면 나중에 다시 들여오게 된다는 트리플파이 대신 MDR-EX1000이 남게되었는데,

역시나 저는 BA드라이버 이어폰보단 진동판 이어폰이 체질인가봅니다..ㅜㅜ

EX1000을 들여온 후부터 트리플파이는 거의 쓰지 않았으니까요..ㅜㅜ

(XBA-10은 서브용으로 쓰려고 남겨놓았구요.)

 

 

지금 상태에서 업그레이드를 하게 된다면, 카메라는 소니의 DSLT로, 이어폰은 AKG K3003 정도가 될 듯 한데,

지금 보유하고 있는 장비의 만족도가 높기도 하고 당분간 지름신 영접(!)은 자제할 생각인지라, 한동안 지금 상태가 유지될 듯 싶습니다.

(솔직히, 이어폰의 경우 플래그쉽 모델이기도 하고, 소리성향이 잘 맞아떨어지다보니, 다른 이어폰들이 눈에 잘 안들어오고,

카메라는 새로 영입한 녀석에 적응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벅찹니다..ㅜㅜ; )

 

이어폰이며 카메라 모두 근 3년여만에 원하던 물건을 입수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같이 몸값 비싼 녀석들이라 영입하는데 오래걸리긴 했지만, 그만큼 오래오래 아껴써야지요~.

 

 

* * *

 

아래는 이런저런 테스트차 찍어본 사진입니다.

 

 

 

 

#.1

 

 

 

 

 

#.2

 

 

 

 

 

#.3

 

 

 

 

 

#.4

 

 

 

 

 

#.5

 

 

 

 

 

#.6

 

 

 

 

 

#.7

 

 

 

 

 

#.8

 

 

 

 

 

#.9

 

신고
트랙백쓰기 Comment 6
prev 1 ··· 530 531 532 533 534 535 536 537 538 ··· 1791 next